UPDATE : 2017.6.26 월 17:36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손흥민 유럽무대 최다 '21호골', 고난이도로 세운 기록
김정용 기자 | 승인 2017.05.19 05:59

[풋볼리스트] 김정용 기자= 해리 케인이 4골을 넣은 경기라 현지에선 스포트라이트를 빼앗겼지만, 손흥민은 놀라운 득점력을 다시 한 번 발휘했다. 한국인들에겐 대선배 차범근의 기록을 넘어 의미가 큰 시즌 21호골이다. 어려운 상황에서 손흥민의 능력이 돋보였다.

19일(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에 위치한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2016/2017 잉글리시프리미어리그(EPL)’ 37라운드에서 토트넘홋스퍼가 레스터시티를 6-1로 대파했다. 선발 출장한 손흥민은 2골 1도움으로 팀 승리를 이끈 뒤 후반 32분 교체 아웃됐다.

경기의 주인공은 케인이었다. 케인은 전반 25분, 후반 18분, 후반 43분, 후반 추가시간에 골을 넣어 총 4골을 몰아쳤다. 시즌 26골을 기록한 케인은 24골을 넣은 로멜로 루카쿠(에버턴), 23골인 알렉시스 산체스(아스널)를 단번에 앞질러 득점 선두가 됐다. 시즌 최종전만 앞두고 있는 상황에서 케인의 2시즌 연속 득점왕 가능성이 높아졌다.

손흥민은 케인의 득점행진을 돕는 것으로 경기에 기여하기 시작했다. 손흥민이 오른쪽에서 빠른 스피드로 배후 침투를 감행하며 토트넘의 속공을 이끌었다. 롱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순식간에 문전까지 치고 나간 뒤 패스를 내줬고, 케인은 발만 대서 선제골을 터뜨릴 수 있었다.

경기 초반부터 적극적으로 골을 노렸으나 슛이 조금씩 빗나가던 손흥민은 곧 득점을 올리기 시작했다. 전반 36분 델리 알리가 툭 찍어 찬 공을 정확한 발리슛으로 마무리했다. 수비수들과 뒤엉켜 공의 낙하 지점을 파악하기 난해한 상태였지만 집중력으로 극복했다.

후반 26분 넣은 두 번째 골은 손흥민의 득점력이 얼마나 물올랐는지 한눈에 보여주는 명장면이었다. 최전방에서 역습을 이끌던 손흥민은 패스를 받아 주춤주춤하며 상황을 재다가, 수비를 하러 허겁지겁 달려온 윌프레드 은디디를 가볍게 돌파했다. 공을 발로 끌어당겼다가 바로 툭 치는 고급 기술이었다. 슛은 평소보다 우아했다. 중거리슛이지만 강슛이 아니라 파포스트 구석으로 정확히 향하는 땅볼 슛을 날렸고, 공은 약간 느린 듯하지만 캐스퍼 슈마이켈 골키퍼가 막을 수 없는 궤적을 그렸다.

손흥민은 이 골로 EPL 14골, FA컵 6골,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1골을 기록했다. 아시아 선수 중 최초로 EPL에서 10골을 넘긴 뒤에도 자신의 기록을 계속 늘려나갔다. 손흥민의 득점은 EPL 전체에서 11위권에 해당한다. 크리스티안 벤테케(크리스털팰리스), 에덴 아자르(첼시) 바로 아래다. 출장 시간 대비 득점력은 2선 최고 수준인 약 142분 당 한 골(1988분 14골)이다.

각종 대회를 통틀어 21골을 넣은 손흥민은 차범근 전 수원삼성 감독이 1985/1986시즌 바이엘04레버쿠젠 소속으로 독일분데스리가에서 넣은 시즌 19골을 돌파해 한국인의 유럽 무대 최다골 기록을 바꿨다.

손흥민은 리그 최종전을 통해 자신의 기록을 더 늘릴 수 있다. EPL 득점 순위에서도 더 뛰어오를 가능성이 있다. 토트넘은 강등이 확정된 헐시티와 21일 원정 경기를 갖는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김정용 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테스트로 홍콩 간 김봉진, ‘베스트11+TOP3’ 감격 icon[라리가.1st] ‘1점 남은’ 레알, 우승 굴러들어오지 않아 icon아약스 감독, "맨유 전방위 압박...우승 노린다" icon[U-20] D-2 | 상대국 공략법...기니전, 라인 내려서 막아라 icon손흥민 등 토트넘 4인방, 한국에서 팬 만난다 icon[인포G] 벵거와 아스널 4위는 과학? 최근 5시즌 비교 icon무리뉴, 유소년 대거 중용하나…휴가 반납하고 2군 분석 icon아구에로와 제주스, 신구 천재의 조화 icon빌라 홈 구장 옆에 '250kg 폭탄'...軍 출동 처리 icon전진 이끄는 손흥민, 스리백에서 자리 찾았다 icon차비의 ‘은퇴설계’, 카타르 축구계에서 활약 중 icon[전주 라이브] “한국 분석 못했다” 순수한 기니의 속사정 icon[전주 라이브] “그걸 질문이라고 합니까?” 신태용은 신중했다 icon벌써 빅리그 주전, U-20 월드컵의 ‘탈 유망주’는 누구? icon[프리뷰] ‘화력대결’ 기니전 승부처는 ‘측면’ icon“부심 깃발 들어도 골 넣어라” VAR 시대 오프사이드 대처법 icon[풋볼리스트S] U-20 챔피언 | ③ 오스카-쿠티뉴가 이끈 2011 브라질 icon아르헨티나, 43개월 만에 '사랑의 배신자' 이카르디 선발 icon[풋볼리스트S] U-20 챔피언 | ① 2015 세르비아, 앞선 전술이 만든 기적 icon[U-20 모멘트] '성인대표 4인 포함' 베네수엘라, 독일 제압 icon[U-20 모멘트] 비디오 판독으로 퇴장당한 아르헨티나 에이스 icon[U-20 스타] ‘2도움’ 도월, 英 공격 이끄는 왼발 변속기어 icon아르헨 감독 “한국 상대로 점유율, 승리 추구할 것”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8길 15, 401호(합정동)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류청
Copyright © 2017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