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2.22 금 17:44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전북 전 스카우트 자살에 '당혹', “경찰 조사 결과 기다리는 중”
류청 | 승인 2017.06.16 17:45

 

[풋볼리스트] 류청 기자= 전 스카우트가 경기장 안에서 자살한 사건으로 전북현대가 당혹스러워하고 있다.

 

심판 매수에 연루돼 지난해 5일 징역형을 받은 전 전북 스카우트 A씨는 16일 오전 전주월드컵경기장 내에서 숨진 채로 발견됐다. 전북 구단 직원이 A씨를 발견했을 당시 A씨는 목을 맨 상태였다. 유서는 없었다.

 

지난해 이미 팀을 떠났지만, 전 직원이 경기장 내에서 숨진 채로 발견되자 전북은 곤혹스러워하고 있다. 전북 관계자는 “공식 입장을 내거나 할 상황은 아니다”라며 “일단 경잘 쪽 조사결과를 기다리고 있다”라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고인은 지난 2013년 심판들에게 다섯 차례에 걸쳐 각각 100만원씩을 준 혐의로 지난해에 기소됐다. “댓가성이 없는 돈”이라고 주장했지만, 재판부는 그 주장을 인정하지 않았다. 지난해 9월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았다.

 

전북은 이 사건으로 지난해 10월 한국프로축구연맹으로부터 징계를 받았다. 승점 9점 삭감과 제재금 1억 원을 부과 받았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류청  blue@footballist.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슈틸리케가 한국 축구 발전시킨다‘는 과욕, 결국 독으로 icon[히든트랙] 위기 방치하고 키운 협회, ‘공백’과 ‘빈곤’ 초래 icon이천수-김병지, 백혈병 환자 돕는 ‘지구방위대FC’ 참가 icon[히든트랙] 얼굴에 검은 칠하고 “러시아에 인종주의는 없다”? icon[슈틸리케 퇴임] 떠나는 이용수, 국내파+위기관리능력 언급 이유는? icon[슈틸리케 퇴진] 정점에서 시작, 2년 반 동안 내리막만 icon[슈틸리케 퇴진] 감독-기술위원장 동반 퇴진, 다음 행보는 어떻게? icon[슈틸리케 퇴진] 감독 가도 위기는 남았다, 앞으로 조치가 더 중요 icon'심리적 도미노' 겪은 대표팀, 이란 잡아야 산다 icon한국, 역대 ‘최악의 예선’에 비해 얼마나 나쁜가 icon[이적.1st] 두글라스 코스타는 유벤투스, 모데스트는 톈진? icon[풋볼리스트S] 여름 이적설 TOP5 | ② 베예린과 발데스, 스페인으로 돌아올까 icon[풋볼리스트S] 여름 이적설 TOP5 | ① 스페인에 뿔난 호날두, 맨유로 복귀할까? icon[한준의 작전판] 승리 없는 수원FC-서울E, 숙제는 중원 빌드업 icon‘스리백+세대교체’ 월드컵 1년 앞두고 쇄신 성공한 러시아 icon[풋볼리스트S] 여름 이적설 TOP5 | ③ ‘밀라노 형제’는 누굴 영입할까 icon[한준의 작전판] 위험 감수한 황선홍 포백, 하대성 카드로 슈퍼매치 승리 icon돌아온 하대성, ‘사람 바뀌어도 슈퍼매치는 그대로’ icon20,140명 모인 슈퍼매치, 여전히 그대로인가 icon‘5연승-3위’ 강원 돌풍, 스타 아닌 원팀으로 이룬 성과 icon호날두와 치차리토 활약, 스타들의 화려한 컨페더컵 iconK리그 VAR 쟁점 ‘휘슬은 늦게, 플레이는 끝까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류청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