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8.8 토 07:16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UCL 돌풍 앞두고 ‘개인사정’으로 이탈한 일리치치… 아탈란타 허락한 이유에 관심
김정용 기자 | 승인 2020.08.01 09:37

[풋볼리스트] 김정용 기자= 이번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서 가장 유력한 ‘돌풍의 팀’ 후보 아탈란타가 스타 공격수 조십 일리치치를 잃었다. 일리치치가 개인적인 이유로 구단의 허락 하에 팀을 이탈했다.

'스카이스포츠 이탈리아' 등 현지매체에 따르면, 아탈란타는 일리치치가 개인적인 문제를 풀기 위해 모국 슬로베니아로 이동했다고 밝혔다. ‘2019/2020 이탈리아세리에A’는 고작 한 경기 남아있는데다 이 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다음 시즌 UCL 진출이 확정돼 있어 큰 문제가 아니다.

문제는 UCL이다. 일리치치는 32세에 찾아온 생애 첫 참가 기회를 놓칠 수도 있다. 아탈란타는 16강에서 발렌시아를 꺾고 8강에 진출했다. 포르투갈의 리스본에서 단기 대회로 열리는 잔여 일정을 준비 중이다. 8강전은 13일(한국시간) 파리생제르맹(PSG)을 상대하는 단판 승부다. 일리치치가 슬로베니아에 다녀와 PSG전을 뛸 수 있을 지 불투명하다.

일생일대의 영광을 포기한 이유에 대해 다양한 추측이 떠도는 가운데, 아탈란타는 구단과 합의 하에 떠났으므로 문제는 없다는 걸 분명히 했다. ‘개인적인 문제를 해결하러 간 것이다. 현재 가족 곁에 있다. 일리치치의 머릿속에는 축구보다 개인적인 문제가 우선’이라는 것이다. 일리치치 역시 한동안 아무 사진도 올리지 않던 인스타그램에 ‘가자 아탈란타’라는 응원 문구를 쓰며 함께하지 못하는 동료들에게 응원을 보냈다.

일리치치는 UCL 16강에서 가장 무서운 선수 중 하나였다. 특히 16강 2차전에서 4-3으로 승리할 때 혼자 4골을 모두 넣는 폭발적인 화력을 보이며 벌써 5골을 기록했다. UCL 역사상 최초로 토너먼트 원정에서 4골을 기록한 선수다. 다만 코로나19로 리그가 중단된 뒤 활약상이 뚝 떨어졌다. 이번 시즌 넣은 21골(전 대회 통산) 모두 중단 이전에 기록한 것이다. 일리치치가 슬로베니아로 떠나자 ‘최근 부진 역시 개인 사정 때문 아니었겠느냐’는 짐작도 나온다.

일리치치가 없어도 최근 주전 라인업에는 큰 문제가 없지만, 더 업그레이드 되려면 일리치치의 부활이 필요했다. 아탈란타는 전반기 최고 선수 없이 PSG 상대로 이변을 노린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김정용 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임금격차 때문에 불화' 유벤투스…호날두 연봉이 문제? icon조원희 현역 복귀, 직접 맞붙은 후배가 '화들짝' 놀란 사연 icon‘축구부 후배’ 임영웅 부름에 답한 한국영 “꼭 만나고 싶다” icon토트넘 새 유니폼 입은 손흥민 “나에게 축구는 즐거움” icon[영상] ‘커리어-하이’ 손흥민, 유로파니까 괜찮아? 무리뉴여서 안괜찮아! icon[영상] 이적설 휩싸인 이강인, 발렌시아 탈출이 능사일까? icon[영상] 손흥민 12호골, 되찾을 수도 있습니다 icon[영상] 2경기 연속골 손흥민의 토트넘 멱살 캐리 icon[영상] “감독님, 손흥민 월클 맞습니다!” 英 언론 고평가 icon무리뉴 감독, "아마존 다큐? 전부 진짜다. 나는 안 볼 것" icon벤투 감독과 김은중 U23 코치, 성남 대 서울 관전 icon[현장 리뷰] ‘감독 교체 효과’ 서울, 성남 잡으며 연패 탈출… 윤주태 2골 icon승리 따낸 김호영 서울 감독대행 “정식감독? 할 말 없어… 의식하지 않는다” icon김남일 감독 “감독 바뀐 서울, 예상과 전혀 달랐다” icon‘서울 구원자’ 윤주태 “최용수 감독께 죄송한 마음뿐” icon‘시즌 첫 출장’ 김민재, 베이징 무실점 승리 기여 icon[K리그1 종합] 전북, 또 ‘바로우+구스타보’ 위력으로 역전승 icon혼선 끝에 만들어낸 유관중 경기, “감염위험 못 느낀다” 긍정적 팬 반응 얻다 icon호날두, 득점왕 놓쳤다… 임모빌레 세리에A 및 유럽 득점왕 확정 icon‘유로파 본선 직행’ 아스널, 토트넘은 2차 예선부터 iconAC밀란, ‘토트넘 풀백’ 오리에 관심…이적료 최대 211억 icon‘제니트 패러디’ 오바메양, 시상식에서 트로피 떨어뜨려 icon마티치의 자신감 “맨유, 다음 시즌 무조건 우승” icon바르사, ‘영입 1호’로 맨시티 유망주 에릭 가르시아 겨냥 icon구보, 또 레알 떠나 임대 간다… 셀타비고행 급부상 icon'래시퍼드, 린가드와 함께 뛸 수 있어' 맨유의 그릴리시 유혹 전략 icon리즈, ‘레알 출신 골키퍼’ 카시야 방출한다… 로메로나 마르테니스 영입이 목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20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