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3.25 월 18:45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리피-무리뉴-히츠펠트, 지단처럼 ‘집’으로 돌아간 명장들
류청 | 승인 2019.03.12 16:47

[풋볼리스트] 류청 기자= “집으로 돌아왔다.”

 

지네딘 지단은 9개월만에 다시 레알마드리드 지휘봉을 잡았다.

 

자진 사임했던 지단이 “플로렌티노 페레스 회장 제안을 거절할 수 없었다”며 돌아온 것을 이해할 수 없는 이들도 있을 것이다. 하지만, 지단만 떠났던 옛 팀으로 돌아온 것은 아니다. 세계적인 명장들도 자의 혹은 타의로 떠났던 팀으로 복귀한 일이 있다.

 

#오트마어 히츠펠트(바이에른뮌헨)

히츠펠트는 에른스트 하펠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로 다른 두 구단에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이하 UCL) 트로피를 들어올린 명장이다. 1998년 바이에른에 부임한 히츠펠트는 부임 첫 시즌에 UCL 준우승을 차지했고, 2000/2001시즌에는 UCL 우승컵을 차지했다. 그는 2003/2004시즌에 무관에 그친 뒤 팀을 떠나야만 했다. 히츠펠트는 2006/2007시즌 후반기에 펠릭스 마가트에 이어 다시 한 번 바이에른 지휘봉을 잡았다. 그는 2007/2008시즌 리그와 컵 더블을 이뤘으나 UEFA컵(현 유로파리그) 준결승전에서 제니트상트페테르부르크에 대패를 당했고, 시즌 종료와 함께 팀을 떠났다.

*바이에른 우승 경력

UCL: 2000/2001

분데스리가: 1998/1999, 1999/2000, 2000/2001, 2002/2003, 2007/2008

DFB포칼: 1999/2000, 2002/2003, 2007/2008

인터콘티넨탈컵: 2001

DFB리가포칼: 1998, 1999, 2000, 2007

#마르첼로 리피(유벤투스)

리피는 월드컵, UCL, 세리에A, 중국슈퍼리그,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까지 우승한 유일무이한 감독이다. 그는 긴 지도자 생활 동안 여러 팀을 거치며 좋은 성적을 냈다. 유벤투스와 인연은 그 중 가장 질기고 진하다. 리피는 1994년 유벤투스 지휘봉을 잡아 바로 리그 우승과 코파이탈리아 우승을 이끌었고, UEFA컵에서는 준우승을 차지했다. 알레산드로 델피에로, 잔루카 비알리 등을 공격적으로 쓰면서 성과를 냈다. 그는 1995/1996시즌에는 UCL에서도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그는 1999년 팀을 떠났으나 2001/2002시즌을 앞두고 다시 유벤투스 지휘봉을 잡았다. 리피는 2004년까지 팀을 이끌면서 리그 우승과 UCL 준우승 등의 성과를 일궜다. 리피는 이후 이탈리아 대표팀도 두 차례 맡았고, ‘2006 독일 월드컵’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유벤투스 우승 경력

세리에A: 1995/1995, 1996/1997. 1997/1998, 2001/2002, 2002/2003

코파이탈리아: 1994/1995

수페르코파 이탈리아나: 1994, 1997, 2002, 2003

UCL: 1995/1996

UEFA슈퍼컵: 1996

인터콘티넨탈컵: 1996

 

주제 무리뉴(첼시)

무리뉴는 포르투에서 UCL 우승을 차지하며 2004년 첼시에 입성했다. 무리뉴는 첼시에서 잘 짜여진 축구를 하면서 바로 리그 우승컵을 가져왔다. 효율적인 역습축구로 첼시가 50년 동안 만져보지 못했던 우승컵 그리고 리그컵을 차지했다. 2005/2006시즌에는 다시 한 번 리그를 평정하며 2연패에 성공했다. 2006/2007시즌에도 FA컵과 리그컵 ‘더블’을 기록했으나 로만 아브라모비치와 불화설이 불거진 뒤 팀을 떠났다. 무리뉴는 이후 인테르밀란과 레알마드리드 지뷔봉을 잡았고, 2013/2014시즌을 앞두고 첼시에 복귀했다. 2014/2015시즌에는 다시 한 번 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하지만, 2015/2016시즌 중반에 선수들과 불화설에 휘말렸고 2015년 12월 18일 첼시를 두 번째로 떠났다.

*첼시 우승 경력

잉글리시프리미어리그: 2004/2005. 2005/2006, 2014/2015

리그컵: 2004/2005, 2006/2007, 2014/2015

FA컵: 2007

커뮤니티실드: 2005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류청  blue@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권창훈, 손흥민 활용법 풀 수 있는 열쇠 icon‘왼발 경쟁’ 권창훈과 이강인 출장시간의 함수 관계 icon[라리가.1st] 반년 만에 망가진 레알, 지단의 첫 리빌딩이 다가온다 icon‘위풍당당’ 지단의 레알 복귀 이모저모 icon[히든트랙] 즐기지 못하는 대표팀, 벤투는 바꿀 수 있을까 icon맨유, 유럽 클럽 유효슈팅 '1위'...하지만 성적은 icon‘로마 땜질’ 라니에리, 첫 경기부터 전술과 정신력 싹 바꿨다 icon‘이적 후에만 5골’ 발로텔리가 달라졌다 icon2019 양구 국토정중앙배 전국 유소년 축구클럽 대회 성황리 종료 icon[3월 벤투호] “기성용 대체자는 없다” 벤투는 팀 전체를 본다 icon맨유, '흉기 피습' 당한 팬 위해 파리에 경호원 파견 icon[ACL] 상하이상강, 울산의 힘 가늠해볼 ‘최적의 상대’ icon[현장.1st] “또 표가 떨어졌다고?” 연속 매진, 대구 축구의 봄 icon맨유에 토트넘까지...'PSV 샛별' 베르흐베인 군침 icon[현장.;1st] 세징야+에드가+김대원, 아시아 최강 파괴력 icon칸나바로 광저우 감독 “대구의 위협적인 속공에 당했다” icon[분석.1st] ‘고급’ 3-5-2, 대구가 잘 나가는 이유 icon조광래 대표가 밝힌 대구 공격력 비결 ‘벨기에 시스템 접목’ icon대구 새 경기장 ‘대팍’ 야간 경기 분위기도 ‘대박’ icon[UCL] 나이 들고 팀 바뀌어도 호날두는 호날두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류청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