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9 토 00:21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분석.1st] 로드리, ‘적응 중’임에도 불구하고 놀라운 경기력
김정용 기자 | 승인 2019.08.11 07:30

[풋볼리스트] 김정용 기자= 지난 시즌 치열한 선두경쟁을 벌였던 맨체스터시티와 리버풀을 통틀어 새로 영입된 주전급 선수는 로드리 한 명이다. 로드리는 잉글리시프리미어리그(EPL) 데뷔전부터 훌륭한 활약을 보였다.

10일(한국시간) 영국의 런던에 위치한 런던 스타디움에서 ‘2019/2020 잉글리시프리미어리그(EPL)’ 1라운드에서 맨시티가 웨스트햄을 5-0으로 꺾었다. 라힘 스털링이 해트트릭을 달성했고 가브리엘 제주스, 세르히오 아구에로(페널티킥)가 한 골씩 터뜨렸다.

맨시티가 아틀레티코마드리드로부터 영입한 로드리는 이날 풀타임을 소화했다. 로드리의 좌우에는 맨시티를 상징하는 두 스타 다비드 실바, 케빈 더브라위너가 배치됐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후반전에 실바와 더브라위너를 필 포든과 일카이 귄도간으로 교체했다. 로드리는 모든 미드필더 파트너들과 단 한 경기만에 호흡을 맞췄다.

로드리의 경기력은 적응 중임에도 불구하고 훌륭했다. 경기 세부 기록을 바탕으로 집계되는 ‘후스코어드닷컴’의 평점에서 로드리는 8.1점을 받았다. 맨시티가 대승을 거두면서 주전 선수들의 평점이 다 같이 상승했다는 건 감안해야겠지만 이 경기에서 네 번째로 높은 점수이므로 상대적으로 봐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영국 일간지 ‘더 선’은 공동 2위인 8점을 줬다.

로드리는 이날 전체 시간의 7.3% 동안 공을 잡았다. 동료 수비수 아이메릭 라포르트 다음으로 높은 비중이다. 패스 성공률은 92%로 선발 선수 중 세 번째로 높았다. 자신의 드리블로 압박을 헤쳐나간 횟수는 총 3회로, 이날 1위에 해당하는 횟수다. 191cm 장신을 살려 공중볼 경합에서 5회 승리했는데 역시 이날 1위다. 공을 빼앗은 횟수는 3회였다.

로드리는 과르디올라 감독의 옛 ‘분신’이었던 세르히오 부스케츠와 비슷한 재능을 갖추고 있으면서 운동능력은 더욱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는 거물급 미드필더다. 패스와 수비 기록이 모두 훌륭했다. 기술만 좋은 선수는 살아남을 수 없는 EPL에서 충분히 상대팀을 압도할 수 있을만한 신체까지 확인시켜줬다.

다만 모든 면에서 완벽한 경기를 한 건 아니었다. 공을 잡지 않았을 때 적절하게 받으러 가고 순환시키는 움직임은 아직 완벽히 몸에 배지 않은 모습이었다. 로드리의 가장 큰 임무는 존 스톤스, 라포르트, 골키퍼 에데르손 등 근처 동료가 쉽게 압박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패스 경로를 열어주는 움직임이다. 과르디올라 감독의 수비형 미드필더는 경기 내내 계속 종종걸음으로 움직이면서 위치를 조정하는 습관이 있어야 한다. 로드리는 가끔 집중력을 잃고 위치선정에 실패하는 모습이 보였다. 특히 후반전에는 낮 경기인 점까지 겹쳐 피로가 심한 듯 걸어다니는 장면이 종종 있었다.

아직 과르디올라 감독의 전술에 대한 적응이 다 끝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로드리의 활약상은 준수했다. 앞으로 적응이 완료된다면 더욱 뛰어난 경기력을 기대할 만하다. 맨시티의 지난 시즌 유일한 불안요소였던 수비형 미드필더 포지션의 선수층이 로드리 영입으로 완벽한 깊이를 갖춰나가고 있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김정용 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