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8 목 18:18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K리그
'탈락' 최강희 “다음엔 FA컵 우승이 목표라고 선언해야 하나…”
김정용 기자 | 승인 2018.08.09 15:32

[풋볼리스트] 김정용 기자= K리그 최고 베테랑 감독인 최강희 전북현대 감독도 전북의 FA컵 부진은 이해하기 힘들다. 그나마 생각해 볼 만한 이유는 ‘간절함 부족’이다.

전북은 8일 이순신 종합운동장에서 아산무궁화와 ‘2018 KEB하나은행 FA컵’ 5라운드(16강)를 치른 결과 1-2로 패배했다. K리그2 구단인 아산에 패배해 탈락했다. 3년 연속 2부 리그 팀에 졌고, FA컵 무관은 무려 13년째다.

지난 2년과는 달랐다. 최 감독은 2016년과 2017년 부천FC에 연속으로 패배한 건 부분적으로 전북이 힘을 뺐기 때문이라고 봤다. 이번엔 조기 탈락을 면하기 위해 힘을 줬다. 그러나 이해하기 힘든 결정력 부족으로 홀린 듯 패배했다. “그때는 1.8군이나 1.5군을 내보냈다. 이번엔 공격진만 일부 교체했을 뿐 안 지려는 멤버를 짜고 갔다. 그런데도 졌다. 눈앞에 아무도 없는 상황에서 골대 한 가운데에 있는 골키퍼에게 슛을 하더라. 득점 기회를 계속 만들었는데도 진 거라서 설명하기 힘들다.”

전북은 힘든 일정을 헤쳐 나가는 중이다. A매치 휴식기가 찾아오는 9월 초까지 9경기를 3~4일 간격으로 치러야 한다. 아산전은 그중 두 번째 경기였다. 비교적 비중이 낮고 쉬운 상대인만큼 아산전에서 2진급 멤버를 대거 투입할 수도 있었다. 최 감독은 그러나 아산전에 이용, 한교원 등 주전을 대거 투입하고도 패배했다. 힘을 빼지 않았기에 타격이 더 컸다.

최 감독은 “또 역전패를 당했다. 내가 라커룸에서 하는 말이라고는 ‘선제골을 넣은 뒤 2-0이 될 때까지 방심하지 말고 더 밀어붙여라’ 뿐인데, 두 번째 골을 못 넣더니 코너킥 두 방에 패배했다”라며 설명하기 힘든 패배라고 했다.

전북이 FA컵을 그리 중시하지 않는다는 것이 그나마 짐작할 수 있는 이유다. 전북은 매번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가 최우선 목표고, K리그1이 그 다음이고, FA컵은 중요하지 않다고 선언하며 시즌을 시작해 왔다. “감독이 애절하지 않아 보였나 보다. 나 스스로는 FA컵이 중요하다고 생각하지만 속마음이 애절하지 않다면 선수들이 미팅에서 느낄 거다. 반면 다른 팀 멤버들은 우리와 하면 더 애절하게 한다. 거기서 차이가 생기는 것 아닐까.”

최 감독은 특유의 농담으로 탈락에 대한 아쉬움을 정리했다. “한 번 정도는 K리그와 ACL을 다 포기하고 FA컵에 올인하는 해를 만들던지 해야겠다. 시즌 개막할 때부터 올해 목표는 FA컵이라고 선언하고. 승부차기 연습을 죽어라 하고.”

2연패다. 전북은 지난 5일 K리그2 2위 경남FC에 당한 패배에 이어 또 졌다. 연패를 당한 전북은 버거운 일정, 다가오는 ACL을 위해 흐름을 반전시켜야 한다. 최 감독은 “아직은 괜찮다. 다음 경기인 강원전(11일)까지 해결 못 하면 올해 가장 큰 고비가 올 거다”라고 말하며 강원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아산전에 정상적인 전력을 가동한 반대급부로 다가오는 경기 중 하나 정도는 포기할 각오를 해야 한다. “체력 부담이 누적되지 않게 해야 한다. 특히 수비진에서 부상자가 절대 나오면 안 된다. 그러려면 다가오는 7경기 중 하나 정도는 걸러줘야 할 수밖에 없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제공

김정용 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8길 15, 401호(합정동)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류청
Copyright © 2018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