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21 목 02:41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단독] 황선홍, 연변과 막바지 협상 중
류청 | 승인 2018.12.14 13:24

[풋볼리스트] 류청 기자= 황선홍 전 FC서울 감독이 중국 갑급리그 연변부덕과 막바지 협상 중이다.

 

중국 축구계에 정통한 복수 관계자는 “황선홍 전 서울 감독이 연변에 부임할 가능성이 크다”라며 “양 측이 원론적으로는 합의를 했고, 막바지 협상을 하고 있는 중이다. 큰 이변이 없는 한 곧 합의에 다다를 것”이라고 했다.

 

황 전 감독은 지난 5월 성적 부진을 이유로 서울에서 자진 사퇴했었다. 이후 미국과 한국을 오가며 휴식과 재충전을 했다.

 

연변은 지난 11월 4년 동안 지휘봉을 잡았던 박태하(현 중국여자대표팀 B팀 감독)와 이별했다. 양 측은 계약을 마친 뒤 재계약을 하지 않았다.

 

연변은 2015년 갑급리그에서 박태하와 함께 우승을 차지했었다. 2016년은 중국슈퍼리그(CSL)에서 잔류에 성공했으나 2017시즌에는 15위에 그치며 강등 당했었다. 지난 시즌에는 갑급리그에서 10위를 차지했다.

 

황 전 감독은 2008년 부산아이파크 감독으로 첫 발을 내디뎠다. 그는 2011년부터 2015년까지 포항스틸러스 지휘봉을 잡으며 K리그 우승(2013), FA컵 우승(2012, 2013)을 이끌었다. 2016년 여름에는 서울 감독으로 부임했고, 해당 시즌에 K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풋볼리스트

류청  blue@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