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3.31 화 23:53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차두리, 서울 U18팀 오산고 새 사령탑으로 부임
유지선 기자 | 승인 2019.12.05 16:48

[풋볼리스트] 유지선 기자= 차두리 감독이 FC서울 U18팀 서울 오산고등학교(이하 오산고) 지휘봉을 잡는다.

FC서울은 5일 "U18 오산고의 신임 사령탑으로 차두리 감독을 선임했다. 2015년 선수 은퇴 후 4년만에 친정 복귀이자 유소년 지도자로서의 첫 발걸음"이라고 밝혔다.

새롭게 오산고 감독으로 선임된 차두리 감독은 대한민국 축구를 대표하는 스타 선수 출신이다. 2002년 독일 레버쿠젠에서 프로선수로 데뷔한 이래 11년동안 유럽(독일, 스코틀랜드)에서 선수생활을 해오다 2013년 FC서울에 입단하며 K리그에 첫 선을 보였다. 이후 3년간 K리그 82경기에 출전(2골 7도움)하며 FC서울의 오른쪽 수비를 책임져왔다. 지칠 줄 모르는 체력으로부터 나오는 강력한 수비력과 흐름을 바꾸는 오버래핑을 선보이며 축구팬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아왔다. 특히 팀의 맏형으로 선수단을 잘 이끌며 2015년에는 FC서울이 FA컵 우승하는데 있어 큰 역할을 하기도 했다.

차두리 감독은 2015년 선수 은퇴 이후 지도자의 길을 택하며 대한민국 국가대표 코치로 활약했다. 이후 일본과 독일 등에서 지도자 경험을 이어갔고, 특히 독일에서는 선진 유소년 지도자 수업을 받으며 좋은 지도자로서의 자질과 경험을 쌓아왔다.

FC서울은 차두리 감독이 선수시절 선보였던 팀에 대한 열정과 헌신은 물론 그로부터 쌓여진 구단의 철학과 방향성을 잘 이해하는 적임자로 평가하고 있다. 특히 김진규 코치 등 여러 유소년 코치들과 함께 FC서울의 컬러를 잘 살려 유소년 선수들에게 FC서울의 정신을 그대로 이어갈 수 있는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무엇보다 차두리 감독이 독일에서 체득한 선진형 육성 시스템을 그대로 오산고에 녹여내 K리그를 대표하는 선도적 육성팀의 모델을 제시할 것으로 보고 있다.

사진= FC서울

유지선 기자  jisun22811@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20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