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23 수 04:28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우원재-코드쿤스트, 스리랑카전 '희망 하이파이브' 참여
김동환 기자 | 승인 2019.10.08 14:27

[풋볼리스트] 김동환 기자= 국내 힙합 레이블 AOMG  소속 뮤지션 우원재와 코드쿤스트가 축구 선수를 꿈꾸는 희귀 피부 질환으로 몸과 마음이 아픈 환우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물한다.

대한축구협회(KFA)는 10일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열리는 월드컵 2차예선 스리랑카전에서 사회공헌프로그램인 '베스트 11 희망 하이파이브'를 진행한다.

'베스트 11 희망 하이파이브'는 A매치에 출전하는 대표팀 선발 선수들이 킥오프 전 하이파이브를 통해 용기와 희망을 전달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8년 5월 온두라스와의 A매치 친선 경기에서 첫 선을 보인 후 꾸준히 진행 중이다.

10일 진행되는 '베스트 11 희망 하이파이브' 주인공은 심한 아토피 증상을 동반한 난치병을 않고 있는 홍준우 군이다. 완치가 어려운 병이지만 축구 선수의 꿈을 포기하지 않는 아들에게 용기를 주고 싶어 홍 군의 어머니가 신청했다.

힙합씬에 유명한 축구팬인 우원재와 코드쿤스트는 '베스트 11 희망 하이파이브' 취지에 공감하여 흔쾌히 참여를 수락해 홍 군의 곁에서 함께한다. 선수들이 도착하기 전에 라커룸을 둘러보고, 킥 오프 직전에는 선수들과 직접 하이파이브를 한다. 홍준우 군과 함께 스리랑카전을 관람한다. 두 명의 뮤지션은 홍준우 군을 위한 특별한 영상도 준비중이라고 한다.

우원재와 코드쿤스트는 “어려서부터 축구를 좋아하는 팬으로 KFA 희망하이파이브에 참여하게 되어 영광”이라며 “대표선수들을 직접 만나고 홍준우군이 좋은 에너지를 얻는데 작은 보탬이라도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김동환 기자  maestro@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