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3 수 07:46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대표팀
북한 원정, ‘티끌 하나 없는’ 김일성경기장 라커룸 공개
김정용 기자 | 승인 2019.10.15 16:53

[풋볼리스트] 김정용 기자= 한국과 북한이 남북 대결을 벌일 김일성경기장의 경기 전 라커룸 사진이 공개됐다. 라커룸과 한국 유니폼까지 모두 흰색이다.

15일 평양의 김일성경기장에서 한국과 북한이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H조 경기를 갖는다.

경기 전 대한축구협회가 현장에서 촬영한 라커룸 사진을 공개했다. 한국은 흰색 상하의를 맞춰 입는다. 최근에는 대표팀 유니폼에 이름을 마킹하지 않기 때문에, 등번호를 제외하면 아무 무늬도 없는 흰색 유니폼이 한 줄로 걸려 있다. 라커룸은 흰색 위주에 파란색이 섞였다.

아직 관중들이 들어서지 않은 경기장 전경도 공개됐다. 김일성경기장은 평양 시내에 있는 종합경기장이다. 약 5만 명을 수용할 수 있으며 이 경기는 4만여 명이 입장할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국은 4-2-3-1 또는 4-1-3-2 포메이션으로 경기에 나선다. 골키퍼는 김승규다. 수비진은 김진수, 김민재, 김영권, 김문환이 구성한다. 미드필더는 정우영, 황인범, 이재성 등이 형성한다. 공격은 최전방의 황의조를 좌우의 손흥민, 나상호가 지원하는 형태로 구성할 것이 유력하다. 또는 손흥민과 황의조의 투톱도 예상할 수 있다.

이 경기는 이례적으로 생중계가 되지 않는 대표팀 경기다. 북측은 경기 후 돌아가는 선수단에 경기 장면 DVD를 제공할 예정인데, 이 영상으로 중계가 가능한지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제공

김정용 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축구계 취업 아카데미 수강생 모집…현직 실무자 강사 초빙 icon손흥민, 황의조가 북한 골문 노린다… 선발 라인업 발표 icon‘무릎 이상’ 이용 제외, 인조잔디로 인한 전력손실 이미 시작됐다 icon태극전사, 북한 주민 4만 명의 일방적 응원을 견뎌라 icon밝은 분위기로 방북, 만 하루 동안 컨디션 관리만 잘 하면 icon북한전 등번호 발표, 이강인은 6번에서 18번으로 이동 icon한국, 북한전 흰색 유니폼 입는다... 이용, 이재익은 명단 제외 icon남북대결 전적, ‘한국 절대 우세’지만 북한 원정은 졌다 iconK리그 파이널라운드 미디어데이, 유튜브-페이스북 생중계 icon[현장.1st] 경쟁력 증명한 김대원, 스스로 다짐한 약속 지켰다 icon[인터뷰] 일취월장한 김대원 “세징야는 선생님 같은 존재” icon북한, ‘유벤투스’ 한광성 중심 ‘유럽파 공격진’으로 한국전 출격 icon[북한전] 북한, 결국 무관중 경기 감행… 외신기자도 없어 icon호날두, 개인 통산 700골 달성...‘득점기계’다운 행보 icon[북한전] 남북전 전반 0-0으로 종료, 신경전으로 인해 안전요원 투입 대기 icon[북한전] icon[북한전] 김문환 아쉬운 슈팅 무산… 과열된 경기 속 찬스 놓친 한국 icon[북한전] 질문 하나뿐인 벤투 기자회견 “주심이 경기를 자주 끊었다” icon'햄스트링 의심' 데헤아, 맨유 리버풀전 앞두고 비상 icon“가장 비밀스러웠던 월드컵 예선” 외신도 남북전에 문제 제기 icon‘노스웨스트 더비’ 알리송은 돌아오고, 데헤아는 안개 속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