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1.24 금 14:58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10번째 여자대학축구팀' 고려대 여자축구부 창단
권태정 | 승인 2014.11.27 11:29


[풋볼리스트] 권태정 기자= 10번째 여자대학축구팀, 고려대학교 여자축구부가 탄생한다.

고려대학교 여자축구부는 28일 오후 3시 고려대학교 인촌기념관에서 창단식을 진행한다. 창단식에는 정몽규 대한축구협회 회장과 김병철 고려대 총장, 오규상 한국여자축구연맹 회장 등이 참석해 창단을 축하할 예정이다.

대한축구협회는 지난해 12월 한국여자축구연맹과 함께 고려대학교의 여자축구부 창단지원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고려대학교는 이에 따라 여자축구부 창단을 위한 단계를 밟아왔다.

고려대학교는 지난 4월 2015학년도 신입생 모집 요강에 세종캠퍼스 국제스포츠학부 소속으로 여자축구 특기생 선발을 진행했으며, 10월에는 신입생 수시모집 체육인재전형 여자축구부 합격자를 선발했다.

선수단은 17명으로 구성됐으며, 지난 10일부터 광양에서 전지훈련을 실시했다. 초대 감독에는 유상수 감독이 임명됐다. 유상수 감독은 고려대 출신으로 부천SK, 안양LG, 전남드래곤즈에서 선수 생활을 했으며 울산현대미포조선에서 코치로 활약했다.

대한축구협회는 고려대학교의 여자축구부 창단이 여자 축구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새로운 도약을 이끌어낼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한축구협회는 여자축구활성화워크숍 개최, ‘2019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월드컵’ 유치 등으로 여자 축구의 저변 확대 및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고려대학교 여자축구부의 창단 멤버가 된 남궁예지(18, 울산현대공고)는 "창단 멤버라는 자부심과 함께 책임감도 느낀다. 고려대학교라는 이름에 어울리는 실력을 갖춘 명문 여자축구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욕심을 내서 창단 첫 해 우승의 기록도 노려보겠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남궁예지는 지난 ‘2014 FIFA U-20 여자월드컵’ 8강의 주인공이다.

첼시레이디스의 지소연도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지소연은 "고려대학교 여자축구부의 창단이 많은 후배들에게 좋은 동기부여가 될 것이다. 한국 여자축구 발전에 큰 보탬이 되는 훌륭한 선수들을 많이 배출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 고려대학교

풋볼리스트 주요 기사
[클래식 포커스] 리그 최종전 앞둔 포항과 서울의 전략은?
[클래식 포커스] 지친 성남, '비빌 언덕'은 정신력
최용수 “ACL 진출? 축구엔 많은 기적이 있어”
[취재파일] 분위기가 가른 승부…성남, 잔류 보인다
광주 대표이사, 승격에 사재 5000만원 건다

권태정  whatj721@naver.com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태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20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