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8.8 토 07:16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유관중' 앞둔 K리그, '긴급 지침'으로 일부 구단 예매 연기...왜?
김동환 기자 | 승인 2020.07.29 16:19

[풋볼리스트] 김동환 기자= K리그가 오는 8월 1일 부터 무관중 시대를 끝내고 유관중 경기로 전환한다. 시행을 앞두고 일부 팀들이 입장권 예매 일정을 긴급 연기했다.

K리그 팀들은 29일을 전후로 자체 및 외부 플랫폼을 통해 8월 1일 이후의 홈 경기 입장권 예매를 개시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전북현대, 강원FC, 서울이랜드 등을 포함한 일부 팀들이 29일 오후 돌연 예매 일정 연기를 발표했다.

일부 팀들의 예매를 진행하는 '인터파크티켓'에는 "문체부의 긴급 지침으로 예매 오픈이 연기되었습니다. 오픈 시간은 추후 공지하겠습니다"라는 안내문이 게재됐다. 전북현대 등 구단은 SNS 및 문자를 통해 예매를 기다린 팬들에게 소식을 알렸다. 소식을 접한 팬들은 인터넷 커뮤니티 등을 통해 유관중 전환 일정 연기 등에 대한 불안과 우려의 목소리를 냈다. 하지만 해당 이슈는 아닌 것으로 파악됐다. 

예매 일정 변경의 원인은 정부 당국이 허용한 10%의 관중 입장 가능 기준에 대한 추가 지침이다. 입장 관중이 제한적이기에 관중석을 모두 개방할 필요는 없지만, 관중석 섹터를 충분히 개방해 지정좌석간의 거리를 최대한 유지하고, 관중들의 임의 이동을 최대한 자제할 것을 담은 것으로 알려졌다. 예매 일정을 연기한 각 구단은 섹터 추가 개방 및 지정 좌석 거리 조정 등을 포함해 안전한 관람을 위한 세부 사항을 다시 한 번 점검 중이다.

앞서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이미 지난 27일 각 구단에 '코로나19 대응 매뉴얼'을 배포했다. 최대 관중 수용인원의 10%이내의 입장, 100% 지정좌석 및 사전 예매, 입장객 발열체크 및 전자출입명부(QR코드) 등 세세한 내용을 담았다. 지정좌석간 최소 거리 전후좌우 1석의 기준도 함께 제시되었는데, 각 구단의 경기장 상황에 맞게 거리를 최대한 유지할 것을 당부한 바 있다. 

한편 유관중 전환 후 경기장을 찾는 팬들은 경기 관람 중에도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관중석 내 음식물 및 주류 반입과 취식은 금지된다. 경기장 내 매점 운영 여부는 구단 자율로 정하되, 물과 음료 이외의 음식은 판매할 수 없다. 소리지르기, 응원가, 어깨동무, 메가폰, 부부젤라 등 감염의 위험도가 높은 응원은 제한된다. 

사진= 인터파크 예매 안내

김동환 기자  maestro@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황희찬 환영' 주축 공격수 쉬크 “베르너 공백 없을 것” icon포이스, 지난 시즌 '67분' 뛰고도 토트넘 잔류 희망 icon그라시아 감독 “이강인의 팀 내 역할? 본인 하기 나름” icon맨유, 골키퍼 분석 전문가 공개 모집...데 헤아 입지 흔들리나 icon비달 “절친 하메스 이적해라, 지단과 문제 있는 거 짜증나” icon“토트넘의 스타다” 손흥민, 평점 9점으로 시즌 평가 최고점 icon英 매체 “토트넘, 김민재 영입 위해 베이징과 접촉” icon‘테크니션’ 이승기, K리그1 13라운드 MVP 선정 icon레알도 결국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챔스 원정 '초비상' icon하베르츠, 유로파 경기 전 첼시행 원해...레버쿠젠과 이견 icon당찬 포부 밝힌 베르너 “첼시의 새 시대 이끌고파” icon[공식발표] EPL, 2020/21시즌 나이키 공인구 공개 icon케인, 이적 가능성 있는 스타플레이어 20인에 포함 icon수원FC, 홈팬 앞에서 'K리그 통산 100승 도전' iconK리그, 관중석 거리두기 강화…‘2좌석 또는 1미터 이상 떨어져야’ icon[현장리뷰] 포항, 서울 5-1로 대파하고 FA컵 4강행 iconFC서울 최용수 감독 “아무리 발악해도 부진이 안 끊겨” icon‘5-1 대승’ 김기동 감독 “ACL 진출 위해 FA컵 우승할 것” icon페란 토레스, 맨시티 이적 근접…이강인의 입지는? icon또 눈길 가는 무리뉴, ‘윙어’ 페리시치 영입에 관심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20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