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8.3 월 18:05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산초 영입 할 거야?’ 도르트문트, 맨유에 8월 10일 데드라인 통보
유지선 기자 | 승인 2020.07.07 19:38

[풋볼리스트] 유지선 기자= 보루시아도르트문트가 제이든 산초(도르트문트) 영입을 고심하고 있는 맨체스터유나이티드에 최종기한을 통보했다.

독일 ‘빌트’는 7일(현지시간) “도르트문트가 맨유에 늦어도 8월 10일까지는 산초 영입을 결정해야 한다고 경고했다”면서 “산초의 이적을 고려하는 기간이 길어지면 팀 분위기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고, 대체자 물색을 위한 시간도 넉넉하지 않기 때문”이라고 보도했다.

산초는 올 여름 도르트문트를 떠날 가능성이 높게 점쳐졌다. 맨체스터유나이티드를 비롯해 리버풀, 첼시, 바르셀로나 등 다수의 팀이 관심을 보였고, 그중 맨유가 가장 적극적으로 나섰다. 하지만 문제는 이적료다. 도르트문트는 산초의 이적료로 최소 1억 파운드(약 1,516억 원) 이상을 원하고 있다.

당초 맨유가 이 금액을 선뜻 지불할 계획이었지만,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재정 압박을 받게 되면서 상황이 달라졌다. 맨유는 아직도 산초 영입을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마냥 기다리고 있을 수 없다고 판단한 도르트문트가 맨유에 최후통첩을 한 것이다. ‘빌트’는 “도르트문트가 최종 기한을 통보한 것은 맨유를 압박하기 위한 카드”라고 분석했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유지선 기자  jisun22811@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원정 거부한 하메스, 관심 끊었던 맨유도 다시 눈길 icon'손흥민 언쟁' 소식 접한 리버풀 팬들 "우리가 영입하자" icon‘퇴장’ 김기희, 9일 상벌위 회부… 추가 징계 여부 논의 icon'인민 홀란' 안병준, 마사의 통역까지 '1인 2역' icon‘감독 공석’ 발렌시아, 포체티노 감독 선임에 관심 icon‘21세 센터백’ 이지솔, K리그2 초대 영플레이어상 향해 전진 icon‘유관중 입장수칙, 일주일 전 완비’ 팬 기다리는 K리그 icon‘방심하지 마’ K리그, 확진자 막기 위한 조치 계속 icon손흥민-요리스 충돌과 화해, 모든 과정 밝혀질까 icon'괴물' 송민규의 추격자는? 영플레이어상 경쟁 중간점검 icon역대급 ‘선비 세리머니’ 이재건, 충남아산 첫 승과 함께 상승세 icon벤트 “그릴리시, 맨유 가면 벤치신세일 뿐” icon‘파티 영입 박차’ 아스널, 라카제트와 스왑딜? icon‘천재의 궤적’ 이강인의 중거리 골, 센스와 기술 보여줬다 icon보로 감독, 이강인에게 감탄 “수비라인 깰 줄 아는 선수” icon‘핵이빨 사건’ 라치오, 유벤투스 추격 절호의 기회 놓쳤다 icon손웅정 제자, 이승우 파트너, 수원의 희망… 비상 시작한 박상혁 icon‘오반석 합류 시급’ 인천, 그러나 2라운드 더 거르고 합류한다 icon'347분 2골' 이강인, '더 뛰게 해달라' 무력시위 icon즐라탄, PK 성공한 뒤 호날두 향해 웃은 이유는? icon‘트라오레, 호날두 파트너로 딱이네’ 유벤투스도 노린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20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