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7.14 화 17:51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베르너 영입’ 첼시의 적극적인 행보, 칠웰 등 3명 더 영입 추진
이치영 인턴기자 | 승인 2020.06.07 13:23

[풋볼리스트] 이치영 인턴기자= 첼시의 행보가 심상치 않다. 첼시가 티모 베르너(RB라이프치히) 영입이 임박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최소한 3명의 선수를 더 영입하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첼시는 이미 아약스의 에이스 하킴 지예흐 영입을 완료한 상태다. 여기에 베르너 영입마저 눈 앞에 뒀지만 여기서 멈출 생각은 없어 보인다. 

영국 ‘더 가디언’은 첼시가 노리는 최우선 타깃은 벤 칠웰(레스터시티)이다. 프랭크 램파드 첼시 감독은 팀을 개편하는 과정에서 왼쪽 풀백 선수를 원하고 있다. 하지만 레스터는 칠웰에 내건 8,000만 파운드(약, 1218억 원)의 이적료를 내릴 생각이 없다.

첼시는 AFC본머스로 임대를 떠나 완전 이적에 성공한 네이선 아케의 영입도 고민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첼시는 수비진 구성을 탄탄하게 만들길 원하고 있다. 

첼시는 두 노장 공격수 페드로와 윌리안의 이적이 유력한 상황이다. 이를 보강하기 위한 대안으로는 사이드 벤라마(브렌트포드) 영입이 꼽힌다. 벤라마는 올 시즌 잉글리시챔피언십(2부) 스타로 떠올랐다. 윙어 부족이 우려되는 첼시 입장에선 쓸만한 영입 대상자로 벤라마가 거론되고 있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이치영 인턴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치영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20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