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7.13 월 03:15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잘츠부르크 감독, 황희찬 지목하며 “리버풀 갈만한 선수”
김정용 기자 | 승인 2020.05.28 13:38

[풋볼리스트] 김정용 기자= 제시 마시 레드불잘츠부르크 감독이 리버풀과의 이적설이 끊이지 않는 이유를 밝히며 앞으로도 관계가 이어질 거라고 전망했다. 리버풀 이적설에 이름을 올린 적 있는 황희찬이 유력한 후보로 거론됐다.

마시 감독은 ‘리버풀 에코’가 운영하는 팟캐스트 방송과 가진 인터뷰에서 “위르겐 클롭(리버풀 감독)은 랄프 랑닉(잘츠부르크 등 레드불 계열 총괄책임)과 비슷한 사고방식을 갖고 있다. 우리 팀과도 통하는 게 있다. 그래서 클롭 감독이 계속 우리를 주시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리버풀은 잘츠부르크 출신 선수를 적극 영입하고 있다. 윙어 사디오 마네, 미드필더 나비 케이타가 대표적이다. 올해 1월 미나미노 다쿠미까지 데려가며 이들의 관계가 더 강화됐다. 잘츠부르크는 대체로 강한 압박과 조직적인 축구를 추구하는 편이라 클롭 감독과 전술이 잘 맞는다. 또한 국제적인 스카우트망을 구축했기 때문에 유망주를 많이 보유하고 있다. 최근 보루시아도르트문트로 이적한 뒤 골 폭풍을 이어가는 엘링 홀란이 대표적이다.

여기에 이번 시즌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UCL)에서 잘츠부르크가 리버풀 상대로 경쟁력을 보여주며 화제를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당시 버질 판다이크를 돌파한 뒤 득점한 황희찬은 꾸준히 잉글랜드 진출설에 이름을 올리는 선수다.

마시 감독은 “리버풀은 선수를 영입할 자금도 있지 않나. 황희찬, 에녹 음웨푸 같은 선수에게 관심을 계속 이어간다면, 우리 팀엔 리버풀에 잘 어울리는 선수가 많으니 현명한 것”이라며 이적료만 맞는다면 빅클럽 리버풀로 선수를 보낼 수 있다는 뜻을 암시했다.

황희찬은 리버풀 연고 구단 에버턴의 관심도 받고 있다. 이번 시즌을 끝으로 빅 리그 진출을 추진할 것으로 보이기 때문에 지속적인 이적설은 긍정적이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김정용 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20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