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8.8 토 07:16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손흥민 선발 제외한 토트넘, 아르헨 듀오 득점 덕에 FA컵 32강 진출
허인회 수습기자 | 승인 2020.01.15 06:55

[풋볼리스트] 허인회 수습기자= 토트넘홋스퍼가 이른 시간에 터진 로셀소, 라멜라의 연속골에 힘입어 FA컵 32강에 진출했다.

토트넘은 1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FA컵’ 3라운드(64강) 재경기 상대 미들즈브러를 2-1로 꺾었다. 32강에 안착한 토트넘은 원정 경기를 통해 사우샘프턴과 만난다.

주제 무리뉴 감독은 손흥민, 델리 알리 등을 벤치에 앉혀 휴식을 부여했다. 토트넘 공격진은 로카스 모우라가 최전방을 맡고, 에릭 라멜라, 크리스티안 에릭센, 지오바니 로셀소가 뒤를 받쳤다.

경기 시작부터 토트넘이 맹공을 펼쳤다. 전반 2분 만에 상대 골키퍼의 패스를 가로챈 로셀소가 수비를 벗겨낸 뒤 왼발로 득점을 기록했다. 최전방부터 시작된 토트넘의 강한 압박이 주효했다.

전반 12분 미들즈브러가 기회를 잡았다. 다빈손 산체스의 패스미스가 나오면서 루카스 은메차가 골키퍼와 일대일을 만들어 슛을 때렸다. 하지만 파울로 가자니가 골키퍼가 선방했다.

전반 15분 토트넘은 라멜라의 추가골로 한 점 더 달아났다. 라멜라는 조나단 하우슨의 공을 탈취하고 순간 스피드를 살려 상대 수비 두 명을 벗겨낸 뒤 골문 앞에서 침착하게 밀어 넣었다.

토트넘은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다. 전반 26분 라이언 세세뇽이 라멜라와 공을 주고 받은 뒤 좌측에서 왼발 슛을 날렸지만 골문을 살짝 벗어났다. 전반 33분 에릭센은 좋은 위치에서 파울을 따내 직접 프리킥을 시도했지만 골키퍼에게 막혔다. 전반 40분에도 모우라가 라멜라와 좁은 공간에서 패스 플레이를 진행한 뒤 슛까지 이어갔지만 골대를 살짝 비껴갔다.

후반전에도 토트넘이 주도권을 잡고 공격했다. 후반 7분 자펫 탕강가가 우측에서 수비를 제치고 강한 크로스를 올렸고 세세뇽이 발을 갖다 댔지만 공이 위로 솟구쳤다.

2분 뒤 미들즈브러가 좋은 위치에서 프리킥을 얻어내 루이스 윙이 골문 구석을 보고 강하게 찼지만 가자니가의 선방이 더 빛났다. 미들즈브러는 좋은 기회를 번번이 가자니가 골키퍼에게 막히며 고개를 떨궜다.

후반 막바지부터는 미들즈브러의 공격력이 살아났다. 결국 후반 38분 조지 사빌레가 탕강가를 앞에 두고 때린 슛이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이후 양 팀은 팽팽하게 맞섰지만 끝내 추가 득점 없이 토트넘의 1점 차 승리로 마무리됐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허인회 수습기자  justinwhoi@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인회 수습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20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