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7.9 목 18:30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UCL] ‘황희찬 골’ 잘츠부르크, 헹크에 4-1 승...16강 희망 살렸다
유지선 기자 | 승인 2019.11.28 06:47

[풋볼리스트] 유지선 기자= 레드불잘츠부르크가 헹크 원정에서 승리하고 16강 진출을 향한 희망을 살렸다. 풀타임 활약한 황희찬은 골까지 터뜨리며 맹활약했다.  

28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벨기에 헹크에 위치한 루미너스 아레나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E조 조별리그 5차전 경기에서 잘츠부르크가 헹크에 4-1로 승리했다. 승점 7점을 확보한 잘츠부르크는 리버풀, 나폴리를 추격하며 16강을 향한 희망을 살렸다. 

잘츠부르크는 4-4-2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부상 회복 후 온전한 몸 상태가 아닌 에를링 홀란드를 대신해 파스톤 다카가 황희찬과 투톱을 이뤘고, 도미니크 스보살라이, 즐라코 유누조비치, 에녹 음베프, 미나미노 타쿠미가 중원에서 다이아몬드 형태로 섰다. 헹크는 사마타를 앞세워 4-1-4-1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잘츠부르크가 전체적인 주도권을 잡고 공격을 펼쳤다. 전반 7분 전진패스를 이어받은 황희찬이 측면에서 날카로운 크로스를 올렸고, 2분 뒤에는 순간적으로 스피드를 올려 전방으로 침투한 황희찬이 문전에서 직접 슈팅 대신 재치 있는 패스를 시도하며 기회 창출을 위해 애썼다. 전반 34분에는 황희찬이 문전에서 다카에게 완벽한 찬스를 만들어줬지만, 다카의 슈팅이 높게 떴다.

지난 맞대결에서 6골을 내줬던 헹크는 수비에 집중한 뒤 역습을 노렸다. 그러나 전반전 막바지에 골키퍼의 실수로 흐름을 내줬다. 전반 43분 프리킥 상황에서 골키퍼가 공을 제대로 처리하지 못했고, 골키퍼가 손으로 밀어낸 공을 바로 앞에 있던 다카가 달려들어 골로 마무리했다. 

먼저 균형을 깬 잘츠부르크는 전반 45분 압박이 느슨한 공간으로 빠져 들어간 미나미노가 오른발 슛으로 득점해 순식간에 두 골 차로 리드를 잡았다.

헹크는 후반 초반 볼 소유권을 늘려가며 반격에 나섰다. 하지만 잘츠부르크가 적극적인 전방 압박을 펼치며 헹크의 공격을 방해했다. 잘츠부르크는 후반 16분 다카를 빼고 홀란드를 투입하며 최전방에 변화를 줬다. 헹크는 후반 17분 코너킥 상황에서 드바에스트의 헤딩 슈팅이 골대를 맞고 무위에 그쳤고, 잘츠부르크도 후반 19분 황희찬이 미나미노에게 정확한 크로스를 올려주며 응수했다. 

헹크는 박스 근처에서 위력이 떨어진 반면, 잘츠부르크는 기회를 잡으면 위협적인 찬스로 이어졌다. 후반 24분에는 황희찬이 추격의지를 보여주던 헹크에 찬물을 끼얹었다. 미나미노의 패스를 이어받은 홀란드가 측면으로 빠져 들어가면서 중앙으로 쇄도하는 황희찬에게 공간이 만들어졌고, 황희찬이 홀란드가 넘겨준 공을 그대로 골문을 향해 밀어 넣어 세 번째 골을 터뜨렸다.

잘츠부르크는 후반 29분 홀란드가 수비 뒷공간으로 파고든 뒤 슈팅해 헹크의 골망을 흔들었지만 오프사이드가 선언돼 득점으로 인정되지 않았다. 헹크는 후반 40분 사마타가 만회골을 터뜨렸지만, 후반 42분 홀란드가 추가골을 터뜨리면서 4-1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유지선 기자  jisun22811@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20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