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11 수 05:51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호우경보' 유벤투스 방한 경기, 취소표-정가 이하 암표 속출
김동환 기자 | 승인 2019.07.26 11:43

 

[풋볼리스트] 김동환 기자= 유벤투스 방한 경기를 앞두고 입장권 취소가 속출하고 있다.  암표 거래 시장에는 원가 이하에 입장권을 판매하겠다는 이들도 나타나고 있다.

26일 저녁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팀 K리그'와 유벤투스 간 친선경기가 펼쳐진다. 경기 개최를 앞두고 입장권이 요동치고 있다. 

입장권 판매 오픈 당시 약 2시간 30분 만에 모두 매진되었지만 경기 전 날 부터 취소표가 풀렸다. 입장권 공식 온라인 판매처에서는 26일 오전 11시 30분 기준 약 700여석의 입장권이 구매 가능한 상황이다.

매진 직후 부터 뜨거웠던 인터넷 포털의 중고 거래 카페에서는 원가 이하의 입장권도 쉽게 찾을 수 있다. 정가 25만원에 책정된 프리미엄존B 입장권은 18만원, 정가 12만원의 2등석A 입장권은 최저 7만5천원 안팎에 거래되고 있다. '호날두 프리미엄'이 붙어 정가의 2배 이상까지 거래되었던 초기의 상황은 찾아볼 수 없다. 

포털 중고 거래 사이트의 유벤투스방한 경기입장권 거래 현황 / 네이버 카페 '중고나라'

경기가 임박한 시점에 입장원 수요가 극적 반전을 보인 것은 기상 상황이 큰 영향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26일 오전  서울, 인천, 경기 일부에는 호우경보가 발령됐다. 수중전이 펼쳐질 전망이다.

다행히 오후에는 빗줄기가 약해 질 전망이다. 한국프로축구연맹 역시 경기가 정상 개최될 것이라고 밝혔다. 

연맹은 "서울월드컵경기장 전체 좌석의 80% 이상이 지붕으로 덮여 있어 경기장을 찾은 팬들이 비를 맞지 않고 관전할 수 있다"면서 "또 지하철 6호선 월드컵경기장역 출구를 나와 100여m만 걸으면 경기장 입구에 도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포함한 유벤투스 선수단은 전세기를 이용해 도착해 팬 미팅과 팬 사인회를 연 뒤 친선경기에 나설 예정이다.

김동환 기자  maestro@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