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9.17 화 18:14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U20] 도박사 예상 비웃는 한국, 16강 중 우승배당률 12위였다
류청 | 승인 2019.06.14 15:20

[풋볼리스트] 류청 기자= 도박사도 틀릴 때가 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20세 이하 대표팀(이하 U20 대표팀)은 ‘2019 폴란드 U20 월드컵’에서 도박사들이 내건 기존 배당률을 비웃으면서 결승에 진출했다.

 

한국 대표팀은 대회 전 우승 배당순위에서 하위권이었다. 도박사들은 프랑스 우승확률을 1위로 예상했고, 포르투갈, 폴란드, 아르헨티나, 나이지리아, 우루과이, 이탈리아, 말리, 미국 순으로 우승 확률이 높다고 했었다.

 

16강 이후에도 한국을 낮게 보긴 마찬가지였다. 한 베팅업체는 한국을 16강에 진출한 16개 팀 중에 우승 확률 공동 12위로 꼽았다. 에콰도르, 말리와 함께 배당률이 51배였다. 프랑스는 3.5배, 아르헨티나는 7배, 우루과이는 8배였다. 배당률이 낮을수록 우승확률이 높은 것이다.

 

한국은 모든 예상을 깨고 우크라이나와 함께 결승전을 치른다. 우크라이나는 16강이 확정됐을 때 배당률이 17배로 공동 6위였다.

 

결승전 배당률도 한국이 더 높다. ‘베트365’를 비롯한 유럽 배당업체들은 거의 모두다 우크라이나에 낮은 배당을 걸며 우크라이나 우승확률을 더 높이 봤다.

 

한국이 우승하면 마지막까지 도박사 예상을 모두 뒤엎을 수 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류청  blue@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류청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