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16 일 13:26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대표팀
[세네갈전 현장] 세네갈 감독 “이강인 뛰어났다... 한국, 이 정도로 강할 줄은”
김정용 기자 | 승인 2019.06.09 06:54

[풋볼리스트=비엘스코비아와(폴란드)] 김정용 기자= 유수프 다보 세네갈 U20 대표팀 감독은 혈전을 벌인 한국에 대해 “이 정도로 강할 줄 몰랐다”고 말했다.

한국은 9일(한국시간) 폴란드의 비엘스코비아와에 위치한 스타디온 미예스키에서 세네갈과 ‘2019 폴란드 U20 월드컵’ 8강전을 갖고 3-3 무승부 후 승부차기(3-2)로 승리했다. 아래는 다보 감독 인터뷰 전문.

 

- 경기 총평

그렇게 자세한 이야기를 하고 싶지 않다. 긍정적으로 생각해야 할 것 같다. 승부차기에서 실축을 해서 진 것이다. 우리의 장점도 있고 단점도 있었다. 비디오 판독(VAR)에 대해 불평하고 싶진 않다. 경기가 동점이 됐고, 연장전에서도 동점이 됐다. 결국 결과는 이렇게 나왔다. 리드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추가시간에 동점이 됐고 승부차기에서 이런 결과가 된 것이다. 이렇게만 말씀드리겠다.

 

- 세네갈의 끈기가 부족했던 건 아닌지

난 항상 ‘선수들이 더 빨리 뛰고 싶지만 힘들 때가 있다’고 말해 왔다. 젊은 선수들이다. 종종 속도를 내지 못할 때가 있다. 앞으로 더 성장할 것이고 경기 운영의 분배, 안배 등을 배워야 한다.

 

- 대회 총평

이제 평가를 해 봐야 한다. 전체에 대해 지금으로서는 이야기하고 싶지 않다.

 

- 후회하는 부분이 있는지

상대팀이 끝나기 몇 분 전 동점골을 넣었을 때가 아쉬웠다. 연장전에서 상대가 이기고 있음에도 우리가 정신력을 발휘해 또 동점골을 넣었다. 그러다 승부차기까지 갔는데 그때도 초반에는 한국이 두 번이나 킥을 실패했기 때문에 유리했다. 그러나 집중력이 흐려졌던 것 같다. 기술적인 부분보다는 우리가 집중을 더 했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했다.

 

- 한국의 경기력에 대해

이정도로 강할 줄 몰랐다. 어느 정도 준비해야 한다고 생각했지만 이렇게 조직력이 있는 줄 몰랐다. 경기를 하면서 바로 강팀이라는 걸 알았다. 좋은 선수들, 기술이 뛰어난 선수가 많다. 정말 수준이 높은 선수들이라는 걸 알게 됐다. 프리메라리가에서 뛰는 선수(이강인)가 있는데 오늘 굉장히 좋은 플레이를 했다. 경기에 대해 실망하는 건 없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제공

김정용 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세네갈전 현장] 이지솔, 조영욱 연속골 이끌어낸 ‘완벽 용병술’ icon[세네갈전 현장] ‘이강인 1골 2도움’ 맹활약, 한국 대역전 드라마 쓰다 icon[폴란드 라이브] 한국 4강 진출시 상대는 ‘이미 꺾어 본’ 에콰도르 icon[세네갈전 라인업] ‘김정민 빠지고 전세진’ 로테이션 시스템으로 4강 노린다 icon[프랑스 라이브] 한국-프랑스 개막전 시청자, 980만명…’여자축구 신기록’ icon[프랑스 라이브] ‘한국 욕 가르쳐준다’는 佛영상에 현지인도 “프랑스의 수치” icon태극전사의 미소와 카리스마, 부산의 팬心을 사로잡다 icon[프랑스 라이브] 佛감독, 원팀 위해 지각한 주전 공격수 선발제외 icon[분석.1st] 르나르 세트피스 방어 실패가 가장 뼈아팠다 icon[부산 라이브] 황인범, 황의조 MLS 이적설에 “어딜 가도 잘할 것” icon[세네갈전] 극적인 요소는 다 갖춘, 기승전결 ‘Again 1983’ icon[세네갈전 현장] 정정용 감독 "우린 꾸역꾸역 팀, 쉽게 지지 않는다" icon[세네갈전 현장] 우승 목표 선구자 이강인 “처음부터 형들 믿었으니까” icon[세네갈전 현장] ‘승부차기 선방’ 이광연 “준비해왔으니까, 걱정 없었다” icon[세네갈전 현장] 소름 돋게 하는 이강인, 세 가지 방법으로 ‘치명타’ 세 번 icon[폴란드 라이브] 전세기로 이동한 U20 대표팀 “개운하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류청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