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8 금 07:43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분석.1st] ‘팔색조 전술’ 어디가고, 단조로운 경기 끝에 패배한 토트넘
김정용 기자 | 승인 2019.06.02 16:16

[풋볼리스트] 김정용 기자= 리버풀과 토트넘홋스퍼는 평소 보여준 복잡한 전술 변화를 포기하고 ‘꿈의 무대’에서 단조로운 축구를 했다. 일찍 실점한 토트넘이 손해 보는 장사였다.

2일(한국시간) 스페인의 마드리드에 위치한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2018/2019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UCL)’ 결승전을 치른 리버풀이 토트넘을 2-0으로 꺾고 우승했다. 손흥민의 소속팀인 토트넘은 구단 사상 첫 결승에 진출했으나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전술 싸움이 치열한 경기는 아니었다. 두 팀 모두 결승에 오르는 과정에서 다양한 전술을 잘 수행하는 모습을 보인 바 있다. 그러나 결승전에서는 두 팀 모두 포메이션이나 전술 콘셉트를 크게 바꾸는 일 없이 무난하게 시간을 흘려보냈다. 일찌감치 리드를 잡은 리버풀은 손해볼 것이 없었지만 토트넘은 공격을 강화하는 것이 다소 늦었다.

리버풀은 늘 쓰던 사디오 마네, 호베르투 피르미누, 모하메드 살라 스리톱을 중심으로 공격을 전개했다. 4-3-3 포메이션이었다. 전반 2분 페널티킥으로 이른 선제골을 넣은 뒤로 무리한 공격을 하기보다 리드를 안정적으로 지키는 데 중점을 뒀다. 후반 13분 호베르투 피르미누 대신 디보크 오리기가 투입되고, 후반 17분 헤오르히니오 베이날둠 대신 제임스 밀너가 투입된 뒤에도 포메이션과 역할은 그대로 유지됐다.

토트넘은 경기 초반부터 빌드업이 제대로 되지 않으면서 부진한 경기를 했는데, 그 상태로 60분 이상이 그냥 흘러갔다. 후반 21분 미드필더 해리 윙크스를 빼고 크리스티안 에릭센을 그 자리로 내려보낸 다음 루카스 모우라를 중앙 공격형 미드필더로 배치했다. 공격 강화였다.

모우라를 투입한 뒤 경기가 끝날 때까지 토트넘은 슈팅 횟수 10회 대 4회로 훨씬 활발한 공격을 했다. 수비의 분산 효과를 누린 손흥민이 날카로운 슈팅을 연거푸 날리면서 공격을 주도할 수 있었다. 모우라 투입 전까지 6회 대 10회로 열세였던 것과 비교하면 차이가 분명했다.

토트넘은 후반 29분 무사 시소코 대신 에릭 다이어를 투입하며 중앙 미드필더를 바꿨고, 후반 37분 이날 부진했던 공격형 미드필더 델리 알리 대신 장신 스트라이커 페르난도 요렌테를 투입하며 공격의 고삐를 최대한 죄려 했다.

리버풀은 경기 막판 두 차례 전술을 바꾸면서 버티는 힘을 높였다. 먼저 모하메드 살라를 원톱으로 남겨두고 나머지 미드필더 5명이 수비에 전념하는 4-2-3-1 포메이션으로 바꿨다. 조던 헨더슨이 후퇴해 파비뉴와 함께 수비형 미드필더가 됐고, 사디오 마네와 밀너가 각각 좌우에서 수비적인 측면 미드필더로 뛰었다. 토트넘이 공략할 팀이 줄어들었다.

후반전 종료 즈음부터 추가시간까지, 리버풀은 요렌테와 케인을 모두 방어하기 위해 스리백을 썼다. 후반 45분 마지막 교체 카드로 마네를 빼고 센터백 조 고메스를 투입했다. 수비수가 한 명 더 늘어난 3-5-2 포메이션이 되면서 토트넘이 공략할 구멍은 더 줄어들었다.

토트넘은 경기 내내 변화무쌍하게 전술을 바꾸던 과거 모습과 달리, 리버풀 상대로 4-2-3-1 포메이션 중심의 단조로운 공격을 반복했다. 스트라이커 케인과 공격형 미드필더 알리 등 핵심적인 선수들의 패스가 평소만큼 날카롭지 못한 상태에서 공격 전개가 잘 되지 않았다. 경기 막판 리버풀 수비에 틈이 벌어지자 손흥민이 공 운반과 슈팅을 모두 주도하며 에이스처럼 활약했으나 결국 골을 만드는 데 실패했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김정용 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