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2 화 00:57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손흥민의 역사를 목격하라’ 챔스 4강 참관단 모집
김동환 기자 | 승인 2019.04.23 15:39

[풋볼리스트] 김동환 기자= ‘손흥민의 모든 발걸음이 역사다! 유럽에서 직관하자!’ 

대한민국 대표 축구 전문 여행 프로그램 ‘축덕원정대’가 토트넘홋스퍼의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을 현지 관전에 참가할 인원을 모집하고 있다. 

‘축덕원정대’는 내달 8일(현지시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개최되는 토트넘과 아약스의 챔피언스리그 4강전을 현지에서 직관하기 위해 유럽으로 날아갈 인원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손흥민의 출전이 유력한 경기다. 토트넘은 앞서 8강전에서 맨체스터시티를 꺾고 4강에 진출했다. 손흥민이 ‘골폭풍’을 일으키며 새로운 역사를 썼다.

토트넘과 맨시티는 오는 30일 4강 1차전을 가진다. 하지만 손흥민은 경고 누적으로 출전이 불가능하다. 때문에 아약스의 홈에서 개최되는 2차전에 출전해 팀의 결승 진출에 힘을 보탤 가능성이 높다. 

‘축덕원정대’는 경기 하루 전인 7일 암스테르담으로 날아간다. 8일 경기를 관람하고 9일에는 암스테르담 반 고흐 미술관, 암스테르담 운하, 담 광장, 하이네켄 맥주 박물관 등 주요 관광지를 돌아보고 10일까지 총 3박 5일의 일정을 마치고 한국으로 돌아온다.

또한 원하는 참가자는 이후 영국 런던으로 이동한다. 런던에서 대영박물관, 타위브릿지 등 유명 관광 명소를 비롯해 스탬포드브릿지, 에미레이츠스타디움 등 축구 경기장을 둘러본다 이후 12일 토트넘과 에버튼의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마지막 라운드를 직접 관전할 수 있다.

한편 ‘축덕원정대’는 축구전문컨텐츠컴퍼니 ㈜퍼스트디비전-풋볼리스트의 축구 테마 배낭여행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6년 출범해 현재까지 300여 명의 축구팬들과 함께 유럽으로 날아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스페인 라리가, 유럽챔피언스리그 등을 직관했다. 

일정마다 서형욱 MBC축구해설위원 등 축구전문기자가 동행해 특별한 여행의 깊이를 더했다. 2018/2019 시즌에는 10회에 걸쳐 현지 경기를 관람했다. 특히 최근에는 리버풀의 훈련장에서 위르겐 클롭 감독, 조 고메즈, 옥슬레이드 채임벌린 등과 직접 만나 즐거운 시간을 보내 화제가 된 바 있다. 

물론 단체배낭여행의 재미와 전문성, 안전성을 위해 ㈜SBK투어-투어야의 전문 인솔자가 각 도시별 도심 안내를 제공한다. 투어야는 1995년 창립해 지난 24년간 유럽배낭여행만 고집해 온 전문가 집단이다. 지금까지 600여회 이상의 단체 배낭여행 팀을 전송한 바 있다. 자세한 내용은 풋볼리스트 및 투어야 홈페이지,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미지=토트넘SNS

김동환 기자  maestro@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UCL 4강 1차전 결장’ 손흥민, 리그 3위부터 지킨다 icon[현장.1st] 이강인까지 합류한 정정용호, 키워드는 ‘효율성’ icon[인터뷰] 정정용 감독 “발렌시아 연락 없었다. 계속 없었으면 한다” icon발렌시아, SNS 통해 맨유와 이별 암시 'THANK YOU' icon이강인의 1인 2역 주문하는 정정용의 ‘선수비 후역습’ 전술 icon‘D-19’ 정정용호, 생존 위한 카운트다운 시작됐다 icon바르사 트레블 가는 길에 왜 발렌시아가 나와? icon새 구장에서 ‘침묵’한 손흥민, 토트넘은 UCL 티켓 확보 ‘순항 중’ icon맨유, ‘올드 트라포드 폭포’ 탄생…경기장 노후? icon‘피라미드형 챔피언스리그?’ 승강제 본격 논의한다 icon바르셀로나, 이르면 주말 ‘챔피언 대관식’…우승컵 받을까 icon강등권 팀에 쩔쩔매는 레알 경기력, 지단의 첫 ‘2경기 무득점’ 치욕 icon[세리에.1st] ‘수비 최강’ 토리노, 유벤투스 격파와 UCL 진출까지 바라본다 icon‘2경기 연속골’ 김정민, 소속팀 리퍼링서 막판 맹활약 중 icon‘홈 최강’ 토트넘과 ‘원정 최강’ 아약스, 기록으로 내다보는 4강 icon[인터뷰] ‘주전 등극’ 김민재 “막기 힘든 공격수는 아직 없었다” icon포그바 레알 이적설, ‘개인 합의설’까지 나왔다 icon[UCL] ‘제4의 전성기’ 아약스, 과거 세 번의 전성기는? icon[UCL] 리버풀의 ‘초 수비적’ 라인업도 바르셀로나 막지 못했다 icon[레코드.1st] 리버풀 수비 ‘강제 해제’ 메시, 바르셀로나 소속 600골 달성 icon[UCL] ‘메시를 이해하고 메시에게 맞춰라’ 바르셀로나 주전의 유일한 조건 icon[파주 라이브] “헤이 민수, 한국 스무살이면 개꿀 정도는 알아야지” icon대구, 3일 상주전에서 세징야, 김우석 직접 만날 수 있는 ‘대세존’ 운영 icon[인터뷰] ‘사임’ 조성환 “7년 동안 감사했다. 제주는 반등할 것이다” icon선수들이 밝힌 U20 대표팀의 디테일 icon[EPL] 맨시티 ‘수호신’ 콩파니, 우승 고비에서 날린 중거리슛 한 방 icon[EPL] 리버풀, 역대급으로 아쉬운 ‘역대 승점 3위’ 준우승 위기 icon[EPL] 우승 확정도 아닌데, 맨시티 벌써 써내려간 기록들 icon베이징 대 전북, 조별리그 최대 빅매치인 이유 icon머치 “펠레 무섭더라… 산둥 원정은 무승부 이상이면 성공” icon‘도깨비 팀’ 레버쿠젠, 4위 프랑크푸르트에 6골 퍼붓고 턱밑 추격 icon[ACL] ‘김민재 철통방어 뚫고’ 중국 최강 베이징 또 꺾은 전북 icon[분석.1st] 오리기, 판다이크 살려낸 리버풀 '기적'의 디테일 icon4시즌 중 3회, ‘역전패 전문’ 되어가는 바르셀로나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