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4.22 월 01:38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UCL] 공격엔 손흥민, 골대엔 ‘Mr.페널티킥’ 요리스
류청 | 승인 2019.04.10 16:30

[풋볼리스트] 류청 기자= “골을 터뜨린 손흥민과 (페널티킥을 선방한) 요리스는 이날 밤 스퍼스의 영웅이었다. 이들은 토트넘이 사상 처음으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에 갈 수 있는 확률을 높였다.” (‘레키프’)

 

공격에는 손흥민이 있었고, 골대는 위고 요리스가 지켰다.

 

손흥민과 요리스는 한국시각으로 10일 새벽 영국 런던에 있는 토트넘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맨체스터시티(이하 맨시티)와 한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이하 UCL)’ 8강 1차전에서 승리를 합작했다. 손흥민은 결승골을 넣었고 요리스는 세르히오 아구에로 페널티킥을 막았다.

 

토트넘은 점유율을 58.8%까지 내줬으나 슈팅 숫자는 13개(맨시티 10개)로 더 앞섰다. 토트넘은 효과적으로 수비하면서 빠른 역습으로 맨시티를 흔들었다. 그 중심에는 양 극단에 선 손흥민과 요리스가 있었다.

 

요리스는 전반 13분 아구에로가 찬 페널티킥을 막았다. 이때 맨시티가 골을 넣었다면 분위기가 급격하게 기울 수도 있었다. 요리스는 침착하게 공을 기다렸고, 아구에로가 날린 슈팅을 막아내며 골대를 지켰다. 요리스가 골대를 틀어막자 후반에 손흥민이 화답했다. 후반 33분에 왼발로 맨시티 골망을 갈랐다.

 

페널티킥을 막은 요리스는 ‘Mr.페널티킥’이라고 불릴 정도로 좋은 선방을 보여주고 있다. 2019년에는 페널티킥으로 단 1골도 허용하지 않았다. 지난 2월에 한 레스터시티 경기에서 제이미 바디 페널티킥을 막았었고, 이후 아스널과 한 경기에서는 피에르-에메릭 오바메양이 찬 페널티킥을 쳐냈다.

 

프랑스 리그앙 OGC니스 시절부터 뛰어난 순발력을 앞세워 페널티킥을 잘 막기로 유명했던 요리스는 올랭피크리옹을 거쳐 토트넘에 와서도 그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그는 2016/2017시즌 AS모나코와 한 UCL 경기에서도 라다멜 팔카오가 찬 페널티킥을 막았었다.

 

프랑스 스포츠지 ‘레키프’는 4월 10일 1면에 요리스 사진을 쓰고 제호로 빅투아르 위고(Victoire Hugo, 위고의 승리. 대문호인 빅토르 위고 이름을 살짝 바꾼 언어유희)를 뽑았다. 그만큼 요리스 활약이 좋았다는 이야기다.

 

이 매체는 손흥민과 요리스를 “스퍼스의 영웅”이라고 칭했다. “골을 터뜨린 손흥민과 (페널티킥을 선방한) 요리스는 이날 밤 스퍼스의 영웅이었다.” ‘레키프’는 요리스에 평점 8점, 손흥민에 평점 7점을 줬다.

 

두 선수는 이제 사상 토트넘 역사상 최초로 UCL 4강 진출을 노린다. 2차전은 오는 17일 맨시티 홈 경기장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류청  blue@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UCL] 종횡무진 활약한 헨더슨 ‘옛날 모습, 오랜만이야’ icon[UCL] 8강에서 공격 이끄는 에이스, 이것이 손흥민의 위상 icon[UCL] 안필드에선 완벽한 리버풀, 클롭 “비판할 게 전혀 없다” icon[UCL] ‘더브라위너 벤치’ 과르디올라의 소심한 전술, 패배로 이어지다 icon챔스 8강 입장권 전쟁 '맨유 2-1 바르사' icon"부상당한 케인, 시즌 아웃 될 수도“ 토트넘 승리 뒤 날벼락 icon[분석.1st] ‘손흥민은 측면만 파괴해’ 포체티노 전술 완벽 적중 icon‘1차전보다 나은 2차전’ 북유럽 상대하는 법 알아가는 女태극호 icon[분석.1st] 2차전 소득 “월드클래스 공격수” 이금민의 재발견 icon[UCL] 손흥민이 흐름 타면, 토트넘 ‘종착역’ 달라진다 icon지소연+조소현은 흠이 없다, 이민아+장슬기 살릴 차례 icon맨유, UCL 진출 실패하면 전원 연봉 최대 25% 삭감 icon‘레알에 이어 유벤투스 압도’ 아약스, 그러나 또 놓친 승리 icon[UCL] ‘수비수 기량 부족’ 맨유, 피케 가진 바르사에 패배했다 icon[현장.1st] 농협에 가서 풋살을 할 수 있다고? icon‘다른 팀 선수인데?’ 호날두, 아약스 홈구장 UCL 최다골 타이 기록 icon[인터뷰] 다롄 무너뜨린 조나탄 “전북과 앙숙이었기에 꼭 이기고 싶었다” icon‘이강인 소집’ 발렌시아, 체력 안배 절실한 상태 icon주민규 통하고 김수안 터지고, ‘되는 집’ 울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류청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