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2 수 17:37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햄스트링 부상’ 산체스, 최소 1개월 결장…박싱데이 어쩌나
김동환 기자 | 승인 2018.11.30 11:36

[풋볼리스트] 김동환 기자= 맨체스터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알렉시스 산체스가 훈련 중 당한 부상으로 인해 최소 1개월 동안 그라운드에 나서지 못할 전망이다. 한 시즌 중 가장 중요한 ‘박싱데이’ 시즌에 전력 누수가 불가피한 상황이다.

산체스는 29일(현지시간) 맨유의 Aon 트레이닝 콤플렉스에서 실시된 팀 훈련에서 부상을 당했다. 햄스트링 부상으로 즉각 정밀검사를 받았으며 현지 전문가들은 1개월 결장을 예상하고 있다. 맨유 입단 후 불안한 입지는 더욱 불안해질 전망이다.

맨유는 12월 한 달 동안 프리미어리그와 챔피언스리그 등 8경기를 소화한다. 보편적으로 프리미어리그에서 12월은 한 시즌의 성적을 좌우하는 중요한 기간이다. 1일 사우샘프턴 경기를 시작으로 아스널, 풀럼, 발렌시아, 리버풀, 카디프, 허더스필드타운 그리고 30일 본머스와의 경기를 앞두고 있다.

챔피언스리그에서는 이미 16강 진출을 확정했지만 리그에서는 갈 길이 멀다. 강팀은 물론 꼭 잡아야 할 상대적 약체와의 경기를 앞두고있다. 맨유는 13라운드까지 6승 3무 4패 승점 21점으로 7위를 기록 중이다. 현실적으로 올 시즌 4위권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 4위 첼시와는 승점 7점차다. 

산체스는 올 시즌 12경기에 출전해 1득점을 기록 중이다. 프리미어리그 선발은 단 5회에 불과했고, 최근 영보이스와의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는 스쿼드에서 제외되는 굴욕을 겪었다. 일각에서는 산체스가 이적을 원한다는 보도도 있었다. 맨유는 산체스의 부상으로 인해 총 5명의 부상자를 보유하게 됐다. 빅토르 린델로프, 마테오 다르미안, 마르코스 로호, 디오고 달롯 등이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김동환 기자  maestro@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류청
Copyright © 2018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