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13 금 18:09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제2의 아스파스’ 또는 ‘제2의 실바’ 등장, 브라이스 멘데스
김정용 기자 | 승인 2018.11.19 16:55

[풋볼리스트] 김정용 기자= 스페인은 유럽축구연맹 네이션스리그(UNL) 토너먼트 진출에 실패했지만, 평가전에서 브라이스 멘데스를 발굴했다. 최근 부쩍 젊어지는 스페인 대표팀에서도 유독 낯선 선수였지만, 멘데스는 데뷔골을 넣으며 이름을 알렸다.

스페인은 19일(한국시간) 라스 팔마스에 위치한 홈 구장 에스타디오 데 그란 카나리아에서 열린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와의 친선경기에서 1-0 신승을 거뒀다. 후반 교체 투입된 멘데스가 후반 33분 선제결승골을 터뜨렸다. 이스코의 슛이 골키퍼 선방에 막혔을 때 가장 먼저 달려들어 왼발로 깔끔하게 마무리했다.

스페인은 지난 16일 크로아티아에 2-3으로 패배하면서 2018/2019 UNL 리그A 4그룹을 조 2위로 마쳤다. 2승 2패를 기록한 스페인은 2승 1무 1패인 잉글랜드보다 승점이 단 1점 부족했다. 이 상태에서 치른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전은 신예들을 대거 시험하는 장으로 쓰였다.

이날 출장한 ‘유망주 팀’ 16명은 11개 구단 멤버들의 조합이었다. 레알마드리드와 바르셀로나 중심이었던 과거에서 벗어났다. 바르셀로나 소속은 한 명도 없었고 ‘스페인 유망주 정책’을 쓰는 레알과 한때 ‘스페인 커넥션’을 이뤘던 첼시 선수가 각각 3명으로 가장 많았다.

그 중 유일한 득점자가 셀타 소속인 멘데스였다. 멘데스는 이 골로 약 2년 만에 스페인 대표팀 데뷔전에서 득점한 선수로 기록됐다. 가장 최근의 기록은 2016년 11월 잉글랜드를 상대로 데뷔전 데뷔골을 넣은 이아고 아스파스였다. 아스파스는 멘데스의 셀타 직속 선배다. 두 선수는 명문 셀타의 스페인 대표 명맥을 이어가고 있다.

셀타 유소년팀 출신인 멘데스는 지난 시즌 프로에 데뷔해 12경기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프로에 적응했다. 이번 시즌에는 9경기 3골 2도움으로 훨씬 향상된 기록을 올리는 중이다. 여전히 셀타의 주인공은 8골 1도움을 올린 아스파스, 그리고 6골 4도움을 기록한 우루과이 유망주 막시 고메스의 투톱이다. 멘데스는 그 뒤를 받치는 가장 화려한 조연이다. 왼발잡이 미드필더인 멘데스는 주로 오른쪽 미드필더로 뛴다. 중앙으로 파고들어 날카로운 중거리 슛과 패스 등 킥력을 활용한 플레이를 자주 시도한다.

기존 스페인 대표팀에서 왼발잡이 공격자원은 다비드 실바 정도다. 실바는 32세다. 서서히 세대교체를 염두에 둬야 할 나이다. 멘데스의 이번 시즌 상승세가 계속 이어진다면, 셀타에서 아스파스의 후계자일 뿐 아니라 스페인에서 실바의 후계자 자리를 노릴 수 있다.

경기 후 루이스 엔리케 감독은 “수비적으로 내려앉은 팀을 상대하는 건 언제나 어렵다. 브라이스는 아주 좋았다. 누구나 데뷔전에서 득점할 수 있는 게 아니다”라며 멘데스를 칭찬했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김정용 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이승우-손흥민-호날두-메시 직관 가자’ 배낭여행 출시...서형욱 해설위원 동행 icon‘지난 시즌 62경기’ 캉테는 지쳐서 무뎌졌을까? icon양구 국토정중앙배 전국 유소년 축구클럽대회 성료 icon젊은 잉글랜드, 미숙하지만 ‘힘과 속도’ 막강하다 icon벨기에 측면수비 약점 파고든 스위스 '5골 폭발' icon맨유, 크리스마스 특별 상품 출시...'무리뉴 사인 액자'도 판매 icon양구 국토정중앙배 전국 유소년 축구클럽대회...1일차 MVP 6세 김민건 군 선정 icon[호주전] 황의조 ‘득점’ 김민재 ‘증명’ 이청용 ’여유’ icon[분석.1st] 기성용 없는 벤투호, 지배 못했지만 운영은 괜찮았다 icon호주전 관전 포인트, 벤투호의 ‘새로운 척추’ icon사리의 철학 “축구는 즐거워야 한다” icon‘후계자’ 디발라 “메시 형, 아르헨티나로 돌아와” icon맨유 엄습하는 ‘A매치의 공포’ 루카쿠 이어 래시포드도 부상 icon‘경기력 회복’ 네덜란드, 밀려도 비기는 승부근성까지 장착 icon‘출장 기회가 절실해’ 우즈벡전 기다리는 김승대 등 7인방 icon[히든트랙] 복귀 후 다시 부상…구자철과 대표팀 이별할 순간 왔나 icon'승격' 성남, 10년 만에 ‘추억의 모란운동장’ 귀환 icon'亞컵 준비' 카타르, 스위스 잡고 아이슬란드와 무승부 icon‘손흥민+리버풀+맨유’ 박싱데이 완벽체험 배낭여행 출시 icon맨시티 선배의 ‘에데르손은 역대급’ 칭찬, 기록은 어떨까 icon[분석.1st] ‘터보엔진’ 황인범 장착, 한국 역동성 찾았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