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21 일 13:38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해외축구
레알 강타한 ‘득점 가뭄’, 벤제마는 6경기 무득점
류청 | 승인 2018.10.04 18:03

[풋볼리스트] 류청 기자= 레알마드리드가 득점력 부재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레알은 한국시각으로 3일 새벽에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CSKA모스크바와 한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2차전에서 0-1로 패했다. 레알은 1승 1패로 UCL G조에서 CSKA 모스크바에 이어 2위를 달리고 있다. 3위 AS로마와 승점 차이는 없다.

 

패배도 문제지만 골을 넣지 못한 게 더 우려를 낳았다. 레알은 최근 치른 4경기에서 단 1골만 넣는 데 그쳤다. 9월 20일 로마와 한 UCL 경기에서 4골을 넣은 뒤 다득점을 한 경기가 없다. 이 동안 성적은 1승 1무 2패다.

 

레알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보낸 이후에도 좋은 출발을 했었다. 리그 경기에서도 초반 3경깅서 10골을 넣으며 2승 1무로 선전했다. 하지만 이어진 4경기에서 2골을 넣는 데 그쳤다. 레알은 이 리그 4경기에서 1승 2무 1패를 거뒀다.

 

가장 큰 문제는 주포의 부재다. 호날두가 빠진 공백을 메우지 못하고 있다. 카림 벤제마가 9경기(리그 7경기+UCL 2경기)에서 4골을 넣었고, 가레스 베일은 7경기(리그 6경기+UCL 1경기)에서 4골을 넣었다. 나쁜 기록은 아니지만 호날두 몫을 해주지 못하고 있다. 지원 사격을 해야 할 마르코 아센시오(리그 1골)와 이스코(리그-UCL 각각 1골)도 골을 불러오지 못하고 있다.

 

벤제마는 초반에 불타올랐지만 최근 6경기에서는 골을 넣지 못했다. 벤제마는 지난 9월 1일 레가네스와 한 리그 3라운드 경기에서 2골을 넣었고 이후로 한 리그 4경기와 UCL 2경기에서는 침묵했다.

 

훌렌 로페테기 레알 감독은 CSKA모스크바에 패한 뒤 한 인터뷰에서 “나는 벤제마를 완벽하게 신뢰한다”라고 했지만 물음표는 작아지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 레알은 지난 시즌 리그 38경기에서 94골, UCL 13경기에서 33골을 넣었다. 각각 경기당 2.47골, 2.53골씩 넣었다.

 

레알 득점력이 떨어진 가장 큰 이유는 호날두의 부재다. 호날두는 지난 시즌 리그에서 26골을 넣었고 UCL에서 15골을 넣었다. 레알은 호날두를 이적시키고도 적절한 대체자를 영입하는데 실패했다. 로페테기와 선수들이 이를 극복하지 못하면 득점력 가뭄과 그에 따른 성적 하락이 올 가능성이 크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류청  blue@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류청
Copyright © 2019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