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8.14 금 10:12
상단여백
HOME 축구기사 국내축구
창간 48주년 ‘베스트일레븐’ 박정선 신임 대표이사 취임
김정용 기자 | 승인 2018.04.12 15:42

[풋볼리스트] 김정용 기자= 1970년 4월 창간, 올해로 48주년을 맞은 한국 최초의 축구 전문 매거진 ‘베스트 일레븐’에 박정선 신임 대표이사가 취임했다.

충북 청주 출생인 박 신임 대표이사는 일본 주오대학 대학원에서 스포츠 마케팅을 전공하고 국내 스포츠 마케팅 시장에 진출, 지금까지 축구를 중심으로 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해 왔다.

1996년 ‘2002 한일 월드컵’ 공동 개최가 확정된 직후, 국내 최초로 스포츠 마케팅 조직을 만든 금강기획에 입사해 FIFA가 주관하는 한일 월드컵 마케팅과 대한축구협회의 마케팅 사업을 담당했다.

2012년 팀트웰브를 창립해 보다 적극적으로 축구와 소통했다. 같은 해 ‘홍명보 자선 축구 경기’ 마케팅 사업을 총괄했고, 2014년에는 대한축구협회가 시행한 ‘RESPECT 캠페인’ 대행사로 선정되기도 했다. 현재 글로벌 스포츠 마케팅 선도 기업 덴츠(Dentsu)사 투자 유치 후 한국 내 관계사 역할도 수행하고 있다

데이터를 통한 축구 분석 사업도 진행 중이다. 2015년 한국프로축구연맹 공식 데이터 분석 사업자 선정, 2016년 중국 프로축구 차이나 리그(갑급리그) 공식 데이터 사업자,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데이터 분석 자료 제공, 2017년 초중고축구연맹 공식 영상 분석 서비스 사업 등 점차 업무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박 신임 대표이사는 “팀트웰브가 보유한 데이터 분석 기술과 ‘베스트 일레븐’의 브랜드 파워 및 콘텐츠 제작 능력을 더해, 새로운 축구 디지털 플랫폼을 구축하여 국내 축구계 발전을 이끄는데 일조하겠다”는 청사진을 밝혔다.

사진= 베스트일레븐 제공

김정용 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퍼스트디비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3121 | 제호 : 풋볼리스트(FOOTBALLIST) | 발행인 : ㈜퍼스트디비전 서형욱
편집인 : 서형욱 | 발행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19길 19 301호 | 등록연월일 : 2014.04.23 | 발행연월일 : 2014.04.23
발행소 전화번호 : 070-4755-45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서울마포-1478호 | 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정용
Copyright © 2020 풋볼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